방규건 선생님 검도 8단 ‘범사’ 칭호 획득 > 대구광역시검도회

Korea Kumdo

온라인행정실

Something new and difficult
which requires great effort and
determination.

방규건 선생님 검도 8단 ‘범사’ 칭호 획득

페이지 정보

출처 grimsnc3 작성일16-10-31 조회993회

본문

방규건 검도 8단, '범사' 칭호 획득…대구 세 번째
 
검도인 최고 영예

 

대구시검도회 소속의 방규건(62) 전 다산중 교장이 검도인에게 주어지는 최고 영예인 범사 칭호를 획득했다.
방규건 8단은 27일 열린 2016년 대한검도회 추계 중앙심사에서 범사 칭호를 얻었다. 이로써 방 전 교장은 최광길(77) 전 대구시 검도회장, 김종덕(66) 한국중고검도연맹 회장에 이어 대구에서 세 번째 범사로 활동하게 됐다.
방 전 교장은 검도 명문 대구공고와 경북대에서 선수생활을 거쳤으며 대구와 경북에서 체육교사(32년)와 교장(5년)으로 37년간 재직하다 지난 9월 다산중에서 교장으로 정년을 마쳤다.
방 전 교장은 "도복을 입고 검도와 함께 한 세월이 40년도 더 된다. 검도 최고 칭호인 범사를 획득해 보람을 느낀다"며 "앞으로 후배들을 위해 더 열심히 정진하겠다"고 했다.
또 이번 심사에서 대구시검도회에서 활동하는 김정국(50) 사범은 7단에서 8단으로 승단하는 기쁨을 누렸다. 김 사범은 경주문화중ㆍ고와 전주대를 거쳐 풍산금속과 대구 달서구청 실업팀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. 그는 최장수 국가대표로 활약하며 2006년 대만에서 열린 세계검도선수권대회에서 한국팀을 정상에 올려놓았다.
매일신문사 - 김교성 기자 - 발췌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TOP

(41537) 대구광역시 북구 대구체육관로 39
TEL. 053-941-5572 | FAX. 053-941-5506 | E-Mail. daegukumdo@daum.net

Copyright ⓒ 대구광역시검도회 All rights reserved.

관리자로그인 현대이지웹 바로가기